글꼴 연대기의 필요성

소식/리뷰/이벤트

글꼴 연대기의 필요성

태폰트 0 197

90년대 중반쯤으로 기억한다.

토요일 오후에 아무도 없는 사무실에서 나른한 주말의 여유를 즐기고 있을 때 전화벨이 울렸다.

점잖은 중년 여성의 목소리가 들려왔고, 혹시 실례가 아니라면 그 시간에라도 사무실에 방문하여 상담을 받고 싶다고 했다.

더폰트>

, , ,

0 Comments
Service
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.
070-8236-2626
월-금 : 9:30 ~ 17:00, 토/일/공휴일 휴무
런치타임 : 12:30 ~ 13:30

Bank Info

SC제일: 353-20-146187
예금주 김경필

Email

thefont@daum.net
(라이선스/세금계산서 요청시
사업자등록증을 첨부해주세요)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